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중근 의사 의거 110주년 기념식 거행…'안중근체' 공개

송고시간2019-10-26 10:35

안중근 의사 의거 110주년
안중근 의사 의거 110주년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26일 오전 서울 중구 안중근의사기념관에서 열린 안중근 의사 의거 110주년 기념식에서 해군의 세 번째 1천800t급 잠수함 '안중근함'의 조정관 대위가 경례를 하고 있다. 2019.10.26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안중근 의사 의거 110주년 기념식이 26일 서울 남산 안중근의사기념관에서 거행됐다.

(사)안중근의사숭모회(이사장 김황식) 주관으로 열린 기념식에는 이병구 보훈처 차장, 안중근 의사의 증손자 토니 안, 외손녀 황은주, 독립운동 관련 단체장 및 회원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특히 해군의 세 번째 1천800t급 잠수함 '안중근함'의 홍승택(대령) 함장과 승조원도 기념식에 참석해 안 의사의 '위국헌신 군인본분'(爲國獻身軍人本分·나라를 위해 몸을 바침은 군인의 본분) 정신을 되새겼다.

기념식은 안 의사 약전봉독, 기념사, '안중근 안쏠로지' 책자 봉정, 안중근장학금 수여, 기념공연, 만세삼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안중근의사숭모회 등이 지은 '안중근 안쏠로지' 책자는 안 의사의 삶과 사상 등을 비롯해 동양평화론 전문을 담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안중근체'도 공개됐다. '안중근체'는 안 의사가 자필로 남긴 '장부가'의 원본을 토대로 한글 필적을 추출해 제작한 서체로, 안중근의사기념관과 한국저작권위원회 인터넷 홈페이지 등에서 무료로 배포된다.

'안중근체' 공개
'안중근체' 공개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26일 오전 서울 중구 안중근의사기념관에서 열린 안중근 의사 의거 110주년 기념식에서 김황식 (사)안중근의사숭모회 이사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안중근체'를 공개하고 있다. 2019.10.26 seephoto@yna.co.kr

1879년 황해도 신천에서 태어난 안 의사는 일제가 대한제국의 외교권을 박탈한 1905년 을사늑약 이후 삼흥학교와 돈의학교를 세워 민족계몽운동에 힘쓰다가 일제의 강점이 본격화하자 의병운동에 투신했다.

1909년 동지들과 함께 손가락을 자르고 일사보국(一死報國)을 맹세한 안 의사는 같은 해 10월 26일 중국 하얼빈(哈爾濱)역에서 침략의 원흉인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해 민족의 자주독립 의지를 세계만방에 떨쳤다.

뤼순 감옥에 투옥돼 일제의 심문과 재판을 받는 중에도 의연한 태도를 조금도 굽히지 않던 안 의사는 사형을 선고받고 1910년 3월 26일 순국했다.

transi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