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화문광장서 시민과 함께 기념하는 한국 영화 100주년

송고시간2019-10-26 07:00

'한국영화 100년 기념 광화문축제' 개최

'한국영화 100년 기념 광화문 축제' 포스터
'한국영화 100년 기념 광화문 축제' 포스터

[한국영화100년기념사업추진위원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한국영화 100년을 기념하는 행사가 오늘부터 이틀 동안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펼쳐진다.

한국영화100년기념사업추진위원회와 영화진흥위원회가 10월 27일 영화의 날을 기념해 여는 '한국영화 100년 기념 광화문 축제'에는 시민들이 참여하는 영화 촬영 현장 재현 프로그램과 한국영화 100년 기념 음악회가 펼쳐진다.

26일 정오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하는 영화 촬영 현장 재현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들은 영화 '부산행'(2016) 속 좀비나 '히말라야'(2015) 속 주인공으로 변신할 수 있다. 영화 속 장면을 직접 체험해 보고 영상으로 이 모습을 담을 수 있다. 해당 영상은 현장에서 촬영·편집돼 엔딩 크레디트에 참가자 이름을 넣어 100초짜리 완성 영화로 USB에 담아 선물로 제공된다.

27일에는 '한국영화 100년 기념 음악회'가 펼쳐진다. 오후 6시 30분부터 9시까지 열리는 이 음악회에는 한국영화100년기념사업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인 이장호 감독, 배우 장미희와 홍보위원장 배우 안성기를 비롯해 배우 전도연, 박중훈, 양동근이 참석한다. 가수 김윤아, 김태우, 임재현, 이봉근, 임희숙 등이 무대에 오른다.

이 밖에도 VR(가상현실) 체험존, 한국영화 포스터 등을 전시한 '한국영화 100년 전시', 한국 영화감독 100명이 만든 100초 단편영화 100편 등이 이틀 동안 모든 시민에게 공개된다.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