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년간 한국 집값 상승률 56개국 중 32위

송고시간2019-10-26 08:05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올해 2분기 한국의 전년 동기 대비 집값 상승률은 주요국 중 중간 수준인 것으로 조사됐다.

26일 영국의 부동산 정보 업체인 나이트 프랭크(Knight Frank)의 '글로벌 주택 가격 지수'(Global House Price Index)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주요 56개국의 주택 가격은 작년 동기보다 평균 3.4% 올랐다.

이는 2018년 이후 6분기 연속으로 상승 폭이 둔화한 것이다.

나이트 프랭크는 "미중 무역전쟁, 한일 갈등, 브렉시트, 경제 성장률 전망 악화 등 여러 악재가 매수 심리를 짓누른 측면이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56개국 중 집값이 오른 나라는 52개국에 달했고 집값이 하락한 곳은 모로코·이탈리아(각 -0.8%), 핀란드(-2.6%), 호주(-7.4%) 등 4개국에 불과했다.

국가별로는 중국의 집값 상승률이 10.9%로 가장 높고 몰타(10.8%), 체코(9.4%), 룩셈부르크(9.3%), 멕시코·헝가리(각 9.2%) 등이 그 뒤를 이었다.

한국의 집값은 같은 기간 3.2% 올라 상승률이 32번째였다.

미국(3.1%), 인도네시아(1.5%), 말레이시아(1.3%), 영국(0.9%), 캐나다(0.5%), 브라질(0.2%) 등은 한국보다 집값 상승률이 낮았다.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newgla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