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빙속 장거리 간판 김보름, 대표선발전 여자 3,000m 우승

송고시간2019-10-24 21:41

전광판 기록 확인하는 김보름
전광판 기록 확인하는 김보름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장거리 간판 김보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은메달리스트 김보름(강원도청)이 새 시즌에도 태극마크를 달고 국제대회서 자웅을 겨룬다.

김보름은 24일 서울 태릉빙상장에서 열린 SK텔레콤배 제54회 전국남녀종목별 선수권대회 겸 2019-202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파견 선수 선발전 여자 3,000m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그는 4분 22초 45의 기록으로 박지우(한국체대·4분 28초 21)를 제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3위는 박도영(동두천시청·4분 31초 09)이 차지했다.

남자 1,000m에선 김진수(강원도청·1분 11초 03)가 김태윤(서울시청·1분 11초 08), 김준호(강원도청·1분 11초 60)를 간발의 차이로 제치고 우승했다.

평창올림픽 은메달리스트 채민규(의정부시청)는 1분 11초 88로 4위에 그쳤다.

여자 단거리 간판 김민선(의정부시청)은 여자 1,000m에서 1분 19초 88의 기록으로 우승해 여자 500m에 이어 이번 대회 2관왕에 올랐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