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송갑석 "한국당 5·18 진상규명위 예산삭감 주장 철회하라"

송고시간2019-10-24 18:39

미완에 그친 5·18 민주화운동 진상규명(PG)
미완에 그친 5·18 민주화운동 진상규명(PG)

[최자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조사위원 자격에 '20년 이상 군 복무'를 포함한 5·18 진상규명 특별법 개정안이 예산 삭감이라는 또 다른 논쟁거리와 맞닥뜨렸다.

더불어민주당 송갑석(광주 서구갑) 의원은 24일 보도자료를 내 "5·18 망언과 역사 왜곡을 일삼는 자유한국당이 이제는 진상규명위 예산 삭감을 요구한다"고 비판했다.

송 의원은 "한국당의 행태는 여야가 어렵게 이뤄낸 합의를 퇴색시키는 것"이라며 "40년간 진상규명을 염원해 온 국민께 더는 부끄럽지 않도록 진상규명위 출범과 활동에 적극적으로 협조하라"고 강조했다.

한국당 정책위원회는 최근 발간한 '2020 회계연도 예산안 100대 문제사업'에서 5·18 진상규명 사업비 49억8천만원 가운데 6억9천만원 삭감을 주장했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를 통과한 5·18 진상규명 특별법 개정안은 본회의 상정을 앞두고 있다.

송 의원은 "한국당이 예산을 빌미로 광주시민과 국민의 분노를 자극한다"며 "삭감 주장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