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2보] 현대차 3분기 영업익 3천785억원…전분기 대비 69.4%↓

'엔진 품질 비용' 6천억원 반영…영업이익률 1.4%에 그쳐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현대자동차[005380]가 3분기에 '엔진 품질 비용'이 반영되며 영업이익이 전분기보다 70% 급감하는 부진한 실적을 거뒀다.

현대차는 3분기 실적을 잠정집계한 결과 매출액 26조9천689억원, 영업이익 3천785억원, 경상이익 4천290억원, 당기순이익 4천605억원을 각각 기록했다고 24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세타2 GDi' 엔진과 관련한 품질 비용이 약 6천억원 반영됨에 따라 2분기의 1조2천380억원보다 69.4% 급감했으며, 영업이익률은 1.4%에 그쳤다.

다만, 영업이익은 작년 동기 대비로는 기저효과에 따라 31.0% 증가했다.

현대차는 지난해 3분기에도 엔진 리콜과 '엔진 진동감지 시스템(KSDS)' 적용 등 품질 비용으로 3천억원을 반영함에 따라 영업이익이 2천890억원에 그쳐 2010년 새로운 회계기준이 도입된 이후 분기 기준으로 최저치를 기록한 바 있다.

현대차의 올 3분기 글로벌 판매는 110만3천362대로, 작년 동기 대비 1.6% 감소했다.

반면, 매출액은 팰리세이드 등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신차 중심의 판매 확대와 미국 시장에서의 인센티브 절감 등에 힘입어 작년 동기 대비 10.4% 증가한 26조9천689억원을 기록했다.

경상이익과 순이익은 작년 동기 대비 각각 18.4%, 50.5% 늘어난 4천290원, 4천605억원을 기록했다. 경상이익과 순이익도 전분기에 비해서는 각각 69%, 53.9% 줄었다.

현대차 CG
현대차 CG[연합뉴스TV 제공]

justdus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24 14: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