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아파트 분양시장 올들어 평균 청약경쟁률 24.7대 1

송고시간2019-10-24 13:35

지난 8월 송파시그니처롯데캐슬 모델하우스에 몰린 인파
지난 8월 송파시그니처롯데캐슬 모델하우스에 몰린 인파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서울의 아파트 분양시장에서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평균 24.7대 1의 청약경쟁률을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

24일 부동산시장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올해 1∼9월 서울 36개 아파트단지에서 1만9천62가구가 공급돼 이 중 특별공급을 제외한 일반분양 물량 7천368가구에 대한 청약 접수가 진행됐다.

이 기간 1순위 통장 총 18만8천961건이 접수됐으며 청약 경쟁률은 평균 24.74대 1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서울의 평균 청약경쟁률(27.28대 1)보다는 다소 낮아진 것이다.

월별로 1순위 청약 접수는 9월에 총 5만5천471건으로 가장 많았고, 경쟁은 평균 경쟁률이 124.24대 1을 찍은 8월이 가장 치열했다.

강남권 3구(강남·서초·송파구)에서는 올해 9월까지 공급된 7개 단지에 8만114건의 1순위 통장이 몰리며 평균 49.95대 1 경쟁률을 기록했다.

올해 들어 현재까지 서울에서 1순위 평균 경쟁률이 100대 1을 넘은 단지는 이수푸르지오더프레티움(203.75대 1)과 래미안라클래시(115.09대 1) 등 두 곳이다.

이 기간 1순위 평균 청약경쟁률이 10대 1을 넘지 못한 단지는 전체 36곳 가운데 14곳(38.9%)에 달했다.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시행이 초읽기에 들어간 가운데 서울의 청약 열기는 여전히 뜨겁다.

전날 1순위 청약을 받은 동작동 '이수스위첸포레힐즈'와 성내동 '힐데스하임올림픽파크'는 평균 청약경쟁률이 각각 44.7대 1, 63.03대 1을 나타냈다. 인기 주택형은 경쟁률이 230대 1을 넘었다.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