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억송이 향연…영암 월출산 국화축제 26일 막 오른다

24만여점 국화전시, 54종 프로그램 등 손님맞이 준비 중
국화축제
국화축제[영암군 제공·재판매 및 DB 제공 금지]

(영암=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전남 영암 월출산 국화축제가 26일 막이 오른다.

'국화…설렘으로 다가온다'란 슬로건으로 11월 10일까지 16일간 월출산 기찬랜드 일원에서 펼쳐진다.

국화 분화 27종 24만여점 1억송이를 전시한다. 색채 가득한 동심을 꿈꾸는 가을소풍을 전시공간의 컨셉으로 삼아 왕인박사·악성 김창조·큰바위얼굴·기찬이·기순이 등 영암 특화 작품을 배치했다.

국화조형물과 테마 포토존으로 왕인문·아치터널·국화탑·태극문양·한반도 등 대형 조형물을 설치하고 별하트와 날개꽃벽·용·자동차·동물 등 각종 캐릭터 등 포토존을 구성해 전시할 계획이다.

국화작품 전시공간을 대폭 확대해 기찬랜드 입구부터 기념비 광장과 가야금산조기념관, 야외공연장, 물놀이장, 김창조 생가터 등 축제장 전역을 아우르는 곳에 작품을 전시한다.

방문객 맞춤형 문화·체험행사를 대폭 확대해 5개 부문 54종의 공연행사와 참여행사, 체험행사를 구성하고 국화작품 전시공간에 연출계획을 반영했다.

월출산 단풍과 국화의 연계 프로그램을 도입하고 대표 프로그램으로 '국화 꽃마차 퍼레이드'를 통해 참여형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농특산물 판매점과 먹거리 운영 개선을 통해 기존 직거래 장터에 국화꽃집을 특화해 운영한다.

전동평 군수는 '월출산 기찬랜드 일원에서 1억송이 가을 국화로 빚어낸 국화 작품과 국화 향기로 물든 분위기를 연출해 방문객들에게 가을날 멋진 추억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chog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10/21 15: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