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단양서 18일부터 온달문화축제·금수산단풍축제 잇따라 열려

(단양=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충북 단양에서 오는 18일부터 단양온달문화축제와 금수산감골단풍축제가 잇따라 열린다.

먼저 전국 유일의 고구려 문화축제인 제23회 단양온달문화축제가 18일부터 20일까지 영춘면 온달관광지와 단양읍 일원에서 개최된다.

'고구려 매력에 빠지다'를 부제로 정한 이번 축제 프로그램은 40여개이다.

[단양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단양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첫날에는 쌀가마 옮기기, 온달장군 출정 퍼포먼스, '국화 옆에서 가을음악회' 등이 열린다.

둘째 날 프로그램은 온달과 평강의 사랑 이야기 댄스컬, 마상무예, 마당놀이 '온달아 평강아', 국악 버스킹, 거리 악사 등이다.

마지막 날에는 온달장군을 기리는 온달산성 최후의 전투 퍼포먼스, 온달 상여·회다지 놀이, 온달장군 진혼제 등이 벌어진다.

체험·참여 행사로는 고구려 복식과 갑옷 입어보기, 전통 활·목검 만들기, 삼족오 드림캐처 만들기, 고구려 왕관 만들기 등이 열린다.

온달문화축제는 온달산성, 온달동굴 등 단양 지역에 산재한 고구려 문화유적 및 온달과 평강공주에 얽힌 설화를 바탕으로 한 향토 축제이다.

올해로 20회째인 금수산감골단풍축제는 오는 20일 상학특설무대와 금수산 일원에서 벌어진다.

단풍 산행, 감골단풍축제 육행시 짓기, 황금감 찾기 등 20여개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축제 백미인 단풍 산행은 오전 8시부터 오전 10시 30분까지 상학 주차장∼남근석 공원∼살개 바위∼금수산 정상∼서팽이 고개∼들뫼 고개∼상학 주차장 구간(5.1㎞)에서 진행된다.

jc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17 11: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