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G그룹 직원 1만7천명, 사흘간 '소통·융복합' 축제 한마당

8개 계열사, LG사이언스파크서 '컬처위크 2019' 개최
LG사이언스파크서 '컬처위크 2019' 개최
LG사이언스파크서 '컬처위크 2019' 개최 [LG그룹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LG그룹은 서울 강서구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주요 계열사 직원들이 참여하는 문화축제 행사 'LG 컬처위크 2019'를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14일부터 사흘간 진행된 이번 행사는 LG전자[066570]와 LG디스플레이[034220], LG이노텍[011070], LG화학[051910], LG하우시스[108670], LG생활건강[051900], LG 유플러스, LG CNS 등 8개 계열사 임직원 1만7천여명이 소속이나 직급과 관계없이 자유롭게 지식과 생각을 나누면서 소통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LG 테드(TED)에서는 세대간 소통하는 법, 뇌 공학 기반의 응용과학, 워라밸(일과 생활의 균형) 비법 등에 대한 지식을 공유했다.

또 인문, 과학, 교양 등 다양한 분야의 작가를 초청해 강연을 진행하고 도서를 무료로 나눠주는 '북 콘서트'와 야외 인디밴드 공연, 비보잉 퍼포먼스, 과학 커뮤니케이터 공연 등도 진행됐다.

LG사이언스파크 단지 중앙을 가로지르는 큰길인 '융합로'에서는 사흘간 점심, 저녁 시간에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한 벼룩시장 '득템마켓'과 버스킹 등도 열려 인근 주민들도 함께 즐겼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이밖에 LG사이언스파크에 입주한 이들 8개 계열사의 주요 '포인트 공간'을 둘러볼 수 있는 산책코스인 '올레길'을 모두 체험하면 임직원이 직접 디자인한 에코백을 선물로 주는 이벤트도 열렸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연구동 지하 1층에 '컬처 커뮤니티' 공간이 마련돼 연구원들이 업무에서 벗어나 문화 활동 등을 즐길 수 있게 됐다"면서 "열린 소통을 위한 시도를 꾸준히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16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