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연천 민통선 부근 멧돼지서 또 돼지열병 바이러스…6마리째

야생 멧돼지가 돼지열병 전파?…다른 가능성은 (CG)
야생 멧돼지가 돼지열병 전파?…다른 가능성은 (CG)[연합뉴스TV 제공]

(세종=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 경기도 연천군 민간인 출입통제선(민통선) 근처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가 또 검출됐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14일 연천군 장남면 판부리 민통선 근처에서 발견된 야생 멧돼지 폐사체에서 시료를 채취해 분석한 결과 ASF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15일 밝혔다.

ASF 바이러스가 검출된 야생 멧돼지는 이번을 포함해 6마리이다.

이번에 발견된 멧돼지는 14일 오전 8시 10분께 군인이 발견해 연천군에 신고했다. 연천군은 오전 11시께 시료 채취 후 표준행동 지침(SOP)에 따라 폐사체를 소독하고 매몰 처분했다.

환경부는 또 시료 채취 및 폐사체 매몰 작업자에 대한 소독을 했으며, 주변 방역작업도 했다고 전했다.

환경과학원 현장대응반은 시료를 건네받아 14일 오후 5시께 분석에 들어갔고, 이날 오전 4시께 ASF 바이러스를 확진했다.

min2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15 09: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