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국, 일왕 즉위식에 '시진핑 오른팔' 왕치산 파견

왕치산 중국 부주석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왕치산 중국 부주석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베이징=연합뉴스) 김윤구 특파원 = 중국이 오는 22일 열리는 나루히토(德仁) 일왕 즉위 의식에 '시진핑의 오른팔'로 불리는 왕치산(王岐山) 국가 부주석을 파견한다.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4일 정례브리핑에서 왕 부주석이 시진핑 국가주석의 특사로 일왕 즉위식에 참석하며, 우호방문도 진행한다고 발표했다.

그는 왕 부주석이 우호방문 기간에 일본 지도자와 각계 인사를 만날 것이라고 말했다. 또 도쿄 외에 홋카이도도 방문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일본 언론은 중국이 1990년 나루히토 일왕의 부친인 아키히토(明仁) 상왕의 즉위 때는 공산당 정치국원인 우쉐첸 당시 부총리를 보냈지만, 이번에는 일본 정부의 요청을 받아들여 더 격이 높은 지도자 예우를 받는 왕 부주석을 파견할 방침이라고 보도했었다.

y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14 16: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