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구 신천대로 교통흐름 개선사업 완료…평균 32.2㎞→40.6㎞

위치도 [대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위치도 [대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연합뉴스) 류성무 기자 = 대구 도심을 관통하는 간선 도로인 신천대로 교통 흐름 개선 사업이 마무리됐다.

대구시 건설본부는 마지막 구간인 신천대로 성북교∼도청교 구간 시설 개선 사업을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신천대로 서변대교∼상동교 전 구간 교통 흐름 개선 사업이 1년 6개월여 만에 끝났다.

신천대로→앞산순환도로 우회전 차로 추가 확보 [대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신천대로→앞산순환도로 우회전 차로 추가 확보 [대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건설본부는 신천대로에서 앞산순환도로 방향 우회전 2개 차로 확장, 중동교 진출 접근 차로 추가 확보, 동신교에서 수성교 방향 이면도로 진출구 신설, 도청교 밑 신천둔치 경유 도로 진·출입 구간 구조개선 등을 추진했다. 총사업비는 27억원이 들어갔다.

이 사업으로 신천대로 본선 통행 속도가 시간당 평균 32.2㎞에서 40.6㎞로 향상됐다.

신천대로는 1994년 개통 이후 지금까지 도심 간선 도로 기능을 해왔으나 교통량이 늘어나면서 출·퇴근 시간대를 중심으로 극심한 정체를 빚었다.

이동호 대구시 건설본부장은 "향후 주요 개발사업이 완료되면 신천대로 교통 용량 부족 현상이 심화할 수 있는 만큼 근본적인 대책 마련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jd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14 15: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