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국, 국가브랜드 가치 40% 급등 2위…한국은 9위로 상승

브랜드파이낸스 보고서
알리바바 로고 [촬영 김윤구]
알리바바 로고 [촬영 김윤구]

(베이징=연합뉴스) 김윤구 특파원 = 중국의 국가브랜드 가치가 40% 급등해 미국과의 격차를 많이 좁혔다고 영국 컨설팅업체 브랜드파이낸스가 최근 발표한 국가브랜드 2019 보고서에서 평가했다.

중국의 국가브랜드 가치는 19조5천억달러(약 2경3천조원)로 미국에 이은 2위다. 1위 미국과의 격차는 지난해 12조달러에서 올해는 8조달러로 줄었다. 미국의 브랜드 가치는 7% 증가하는 데 그쳤다.

중국의 브랜드 가치 상승은 화웨이, 알리바바, 중국공상은행(ICBC) 같은 브랜드의 성장에 힘입었다고 보고서는 평가했다.

한국은 2조1천억달러로 브랜드 가치가 전년보다 7% 증가해 9위로 한 단계 상승했다.

일본은 브렉시트의 불확실성에 발목 잡힌 영국(5위)과 자리를 맞바꿔 4위로 올랐다.

인도는 브랜드 가치가 19% 늘어나 2계단 점프한 7위다.

10위권에 새로 진입한 국가는 없었다.

독일(3위)과 프랑스(6위)는 제자리를 지켰으며, 캐나다(8위)와 이탈리아(10위)는 각각 1계단과 2계단 하락했다.

y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13 13: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