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 휩쓴 하기비스, 온대저기압 변질…동해에는 강풍·풍랑 여전

송고시간2019-10-13 10:54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된 태풍 하기비스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된 태풍 하기비스

[기상청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 강력한 바람과 물 폭탄을 머금고서 일본 열도를 강타한 제19호 태풍 하기비스가 13일 온대저기압으로 변질했다.

기상청은 "하기비스가 오늘 오전 9시 일본 삿포로 남동쪽 약 440㎞ 해상에서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됐다"고 밝혔다.

하기비스, 일본 강타 '초토화'…1천만명 피난, 21명 사망ㆍ행불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온대저기압 변질 시점에 하기비스의 중심기압은 980hPa(헥토파스칼)이며,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29m로 여전히 강한 세력을 유지하고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하기비스는 찬 공기와 따뜻한 공기가 섞이면서 이제 태풍으로서의 성격은 띠지 않는다"며 "태풍처럼 원형이 아닌 타원형 형태로 바람이 부는 강한 온대저기압이라고 보면 된다"고 설명했다.

하기비스가 소멸했지만, 우리나라 동해에는 여전히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강풍 특보와 풍랑 특보가 내려진 상황이다.

이는 하기비스의 영향은 아니고 강한 대륙고기압이 우리나라 쪽으로 내려오면서 기압 차가 커진 탓에 발생한 현상이라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min2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