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증시풍향계] 미중 무역협상·한은 금통위 주목

미중 무역협상
미중 무역협상[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이번 주(10월 14∼18일) 국내 증시는 미중 무역협상의 향방과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 주목할 전망이다.

앞서 미국과 중국은 11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연 제13차 고위급 무역협상에서 부분적인 합의를 봤다.

이에 대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매우 실질적인 1단계 합의에 도달했다"며 합의문 작성에 이르기까지는 "3∼5주가 걸릴 것"이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글로벌 금융시장을 짓눌러온 불확실성이 상당 부분 완화되면서 위험자산 선호 심리가 일단은 살아날 것으로 보인다.

다만 합의문이 아직 작성되지 않은 데다 지식재산권 보호나 미국 기업의 기술이전 등 양측이 첨예하게 맞서는 쟁점들은 남아 있기 때문에 최종 타결까지는 아직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다.

게다가 미중 양국의 경기 둔화에 대한 우려가 이어지고 있다.

특히 중국의 경우 지난달 발표된 산업생산 증가율 등 핵심 지표들이 시장 예상치를 크게 밑돌았다.

결국 증시는 이번 주에도 미중 무역협상 이슈에 주목하면서 등락할 가능성이 높다.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16일 여는 통화정책방향 회의도 시장의 관심거리다.

시장에서는 수출·물가 등 주요 경제지표 부진이 이어지고 무역분쟁의 불확실성도 이어지는 상황인 만큼 금통위가 현재 연 1.50%인 기준금리를 1.25%로 낮출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증권사들이 지난 11일 낸 주간 전망 보고서에서 제시한 이번 주 코스피 예상 등락 범위는 NH투자증권[005940] 2,000∼2,060, 하나금융투자 2,000∼2,050, 케이프투자증권 2,030∼2,080 등이다.

국내외 주요 경제지표 발표와 이벤트 일정(현지시간 기준)은 다음과 같다.

▲ 14일(월) = 중국 9월 수출입, 유로존 8월 산업생산

▲ 15일(화) = 미국 세인트루이스 연은 총재·애틀랜타 연은 총재 연설, 중국 9월 소비자물가지수

▲ 16일(수) =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한국 8월 실업률, 미국 9월 소매판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베이지북 공개, 유로존 9월 소비자물가지수

▲ 17일(목) = 미국 9월 산업생산, 미국 뉴욕 연은 총재 연설

▲ 18일(금) = 미국 9월 경기선행지수, 중국 9월 산업생산·소매판매, 중국 3분기 국내총생산(GDP), 유로존 8월 경상수지

(도움말 = NH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 케이프투자증권)

mskwa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13 08: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