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이언맨' 윤성빈, 학대·태풍 피해 아동에 2천만원 기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켈레톤 금메달리스트 윤성빈[굿네이버스 제공=연합뉴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켈레톤 금메달리스트 윤성빈[굿네이버스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켈레톤 금메달리스트 윤성빈(25·강원도청)이 학대 피해 아동과 태풍 피해지역 아동 등을 위해 써달라며 2천만원을 기부했다고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굿네이버스가 10일 밝혔다.

윤성빈의 기부금은 학대를 당한 아동의 심리치료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또한 제17호 태풍 '타파'로 피해를 본 지역의 아동을 돕는 데에도 사용된다.

윤성빈은 작년에도 굿네이버스에 1천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윤성빈은 "학대 피해 아동 소식을 뉴스에서 접하면서 어떻게 도울지 고민하다 나눔을 시작해 올해 두 번째를 맞이했다"며 "작은 도움이지만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에게 힘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10 09: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