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년 반 만에 KLPGA 투어 우승한 장하나, 세계랭킹 53위로 상승

한국 선수 '톱3'은 1주 만에 깨져…이정은 4위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우승 당시 장하나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우승 당시 장하나[KLPG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에서 짜릿한 역전 우승을 차지한 장하나(27)가 세계랭킹을 20계단 넘게 끌어 올렸다.

6일 막을 내린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에서 최종합계 12언더파 276타로 이다연(22)과 김지영(23)을 한 타 차로 제치고 우승한 장하나는 지난주보다 24계단 뛰어오른 세계랭킹 53위에 자리했다.

지난해 4월 KLPGA 챔피언십 이후 1년 6개월 만에 투어 대회 정상에 오른 장하나는 KLPGA 투어 통산 11승째를 거뒀다.

이 대회에서 장하나에 이어 준우승한 이다연은 4계단 오른 40위, 김지영은 14계단 상승한 67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주 사상 처음으로 달성됐던 한국 선수의 세계랭킹 '1∼3위 싹쓸이'는 1주일 만에 깨졌다.

고진영(24)과 박성현(26)이 1·2위를 지켰으나 이정은(23)이 하타오카 나사(일본)에게 밀려 4위가 됐다.

9위 박인비(31)까지 '톱10'에는 한국 선수가 4명 포함됐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볼런티어스 오브 아메리카 클래식에서 첫 우승을 거둔 신예 샤이엔 나이트(미국)는 186계단 도약한 84위에 올랐다.

song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10/08 08: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