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찬 바람 부는 아침…일부 지역 체감온도 5도 안팎

송고시간2019-10-08 05:42

흐리고 쌀쌀한 아침
흐리고 쌀쌀한 아침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다혜 기자 = 찬 이슬이 맺히기 시작한다는 절기 '한로'(寒露)인 8일은 아침에 찬 바람이 불어 쌀쌀하겠다.

서울과 경기도, 강원 영서, 충청도에는 오전 한때 5㎜ 내외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3.0도, 인천 15.7도, 수원 12.7도, 춘천 12.1도, 강릉 14.4도, 청주 14.1도, 대전 14.1도, 전주 14.6도, 광주 14.9도, 제주 19.6도, 대구 15.6도, 부산 16.2도, 울산 16.0도, 창원 15.9도 등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경기 내륙과 강원 영서, 강원 산지, 경북 내륙의 아침 기온은 10도 내외지만 바람이 초속 4~5m로 불어 체감온도는 5도 안팎으로 낮겠다"고 말했다.

낮 최고기온은 17~25도로 전날보다 3~4도가량 높은 분포를 보이겠다.

아침에는 내륙을 중심으로 곳곳에 안개가 끼겠다.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낮부터 차차 개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 덕에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일 것으로 예보됐다.

서해안과 강원 산지, 제주도는 강풍으로 인한 시설물 피해와 안전사고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2.0m, 남해 앞바다 0.5∼1.0m, 동해 앞바다 0.5∼2.5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1.0∼3.0m, 남해 0.5∼2.0m, 동해 0.5∼4.0m로 예상된다.

momen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