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구글코리아 대표 "망 사용료만 따로 떼놓고 생각하기 어렵다"(종합)

송고시간2019-10-04 18:07

국회 과방위 국감…"캐시서버로 망 사업자 비용 절감해줘"

일부 보수 유튜버 광고 중단 조치에 "100% 완벽할 수 없어…추가 검토"

'망사용료' 답변하는 구글코리아 대표
'망사용료' 답변하는 구글코리아 대표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4일 국회에서 열린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방송통신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존리 구글코리아 대표가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의원의 '망사용료' 관련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왼쪽은 정기현 페이스북코리아 대표. 2019.10.4 city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구글코리아 존 리 대표는 4일 국내 인터넷서비스 제공사업자(ISP)에 네트워크 이용 대가를 지급하는 문제에 대해 "망 사용료만 따로 떼놓고 생각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존 리 대표는 이날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의 방송통신위원회 국정감사에 증인으로 출석해 "트래픽이 사용자에게 제대로 전달되는 것에는 한 단면이 아니고 총괄적으로 많은 면을 봐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의원이 '페이스북 등은 국내 ISP와 망 사용 계약을 했는데 구글은 전혀 조치가 없느냐'고 묻자 "구글은 망 사업자들과 함께 많은 투자를 하고 있다. 글로벌 인프라에 300억달러에 달하는 투자를 집행했다"고 답했다.

이어 "그중 하나가 바로 구글 캐시서버"라며 "이를 통해 망 사업자가 트래픽에 필요한 대역폭을 많이 줄일 수 있다. 많은 금액을 절감할 기회를 준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존 리 대표는 그러면서 "망 사업자와 논의 중인 사안은 기밀이라 구체적으로 말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오성목 KT[030200] 사장은 "아직 구글과 구체적 협의는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안다"며 "협의할 용의는 있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일부 보수 유튜버의 계정에 광고 등 수익 창출이 금지되는 '노란 아이콘'이 붙은 점을 문제 삼았다. 윤상직 의원은 공정거래위원회 고발을 거론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존 리 대표는 "노란색 아이콘은 굉장히 중립적이고 어떤 정치적 편향도 갖고 있지 않다"면서도 "100% 완벽할 수는 없다. 해당 영상을 추가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그는 그러면서 "정당이든 개인이든 어떤 압력에도 구글은 원칙을 준수하고 가이드라인을 지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존 리 대표는 또 바른미래당 박선숙 의원이 '디지털세(稅)' 신설시 납부 의향을 묻자 "한국에서 디지털세가 입안된다면 준수할 것"이라면서도 "국제 조세 협약과도 일치하지 않고 한 국가의 독단적 결정인 만큼 많은 우려있는 것이 사실"이라고 말했다.

'망사용료' 답변하는 구글코리아 대표
'망사용료' 답변하는 구글코리아 대표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4일 국회에서 열린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방송통신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존리 구글코리아 대표가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의원의 '망사용료' 관련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19.10.4 cityboy@yna.co.kr

ljungber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