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낙동강 하구서 생태문화 체험…부산시·수공 시범 운영

부산 을숙도 생태공원
부산 을숙도 생태공원[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생물 종 다양성이 풍부한 낙동강 하구에서 생태문화 체험 프로그램이 시범 운영된다.

부산시와 한국수자원공사, 부산 사하구는 1일부터 '낙동강 하구 생태문화 체험 시범 투어'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낙동강 하구 일대는 생물 종 다양성이 풍부하고 도심 철새도래지라는 특성까지 갖추고 있어 생태관광지로 잠재력이 있다.

또 역사적, 문화적, 예술적 자원으로 활용 가치도 높다.

이런 장점 덕에 낙동강 하구는 2013년 국내 처음으로 생태관광지로 지정되기도 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낙동강 하구역과 관련된 수자원공사, 부산시, 사하구가 협력해 지속 가능한 생태관광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마련했다.

프로그램은 낙동강 하구역 하천 및 샛강 등 뱃길, 을숙도 등 생태 자원에다 홍티예술촌, 현대미술관 등 지역 예술문화 콘텐츠를 결합한 체험 코스로 구성된다.

수자원공사는 낙동강 하구역의 수상, 육상 길을 통해 자연스럽게 생성된 하구 지형과 생태계를 체험하는 코스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오는 27일까지 시범 운영된 뒤 참가자 만족도 조사 등을 거쳐 확대될 예정이다.

시범 투어 프로그램에 참여하려면 관련 홈페이지(http://www.nakdongtour.com)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pc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0/01 10: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