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속초시의회, 설악문화제 시민행사 개최에 심기 불편

(속초=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강원 속초시의회가 이번 주말 개최되는 설악문화제에서 시민행사가 추진된 데 대해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 귀추가 주목된다.

속초시의회 청사
속초시의회 청사촬영 이종건. 속초시의회 청사 본관

속초시의회는 26일 '제54회 설악문화제 시민행사 개최에 따른 속초시의회의 입장'을 발표하고 예산삭감에도 속초시와 축제위원회가 시민행사를 개최하기로 한 데 대해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시의회는 "의회는 올해 본예산 심의 당시 설악문화제에 대한 발전 방향을 모색하자는 취지에서 설악문화제 예산 5억7천만원 가운데 산신제 등 산악행사에 필요한 7천만원을 제외한 나머지 부대행사 비용 5억원은 삭감했는데 최근 속초시 설악문화제 추진계획 보고를 보면 시민행사가 포함돼 있다"고 지적했다.

시의회는 "예산 삭감의 근본적인 이유는 53년간 이어온 설악문화제를 중단하라는 의미가 아니라 지역의 대표적인 향토 문화예술축제로 거듭나기 위해 올해는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갖자는 의미였다"며 "예산삭감의 근본적인 이유가 오인되지 않을까 우려스럽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속초시는 "최소한의 시민행사는 필요하지 않느냐는 주민자치협의회 건의 등에 따라 예산 범위에서 시민행사를 개최는 쪽으로 축제위원회와 협의 했다"고 해명했다.

이번에 열리는 시민행사 '설악 Art walk'는 시민화합 행사로 8개 동 주민이 참여하는 패션쇼와 노래자랑을 비롯해 유명인사 패션쇼, 기념콘서트 등으로 구성돼 있다.

축제위원회는 속초시가 지원하는 축제보조금 6천800만원 가운데 2천900만원으로 시민행사를 치를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mom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9/26 11: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