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석춘 "최근 5년간 요양병원 전기안전검사 불합격 192곳"

송고시간2019-09-25 11:45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2015년부터 올해 8월까지 전국 요양병원 192곳이 전기안전검사 불합격 판정을 받고 개보수를 진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장석춘 의원이 25일 한국전기안전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요양병원 화재안전점검 현황'에 따르면 전기안전검사 대상 요양병원 2천837곳 중 약 15%인 192곳이 1차 불합격을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해당 요양병원 192곳은 이후 개보수를 진행해 전기안전을 확보한 뒤 2차 검사에서 합격 판정을 받았다.

그러나 전기안전법상 다중이용시설에 해당하는 요양병원은 시설을 개축·중축하는 등의 경우를 제외하고 전기안전검사를 2년에 단 1회만 실시해 여전히 잠재적 화재 위험에 노출돼있다는 것이 장 의원의 지적이다.

전날에는 경기 김포시 풍무동 한 요양병원에서 화재가 발생해 90대 노인 등 2명이 숨졌으며 49명의 사상자가 발생하기도 했다.

장 의원은 "최근 5년간 건강 취약층이 모여있는 요양병원 전기화재는 12건이 발생했다"며 "요양병원 등의 취약시설은 다중이용시설이 아닌 보호시설로 따로 분류해 화재안전점검을 보다 철저히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 장석춘 의원
자유한국당 장석춘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dh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