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시, 55억 들여 노후 건설기계 배출가스 저감 사업 시행

송고시간2019-09-25 11:30

노후 건설기계 배출 매연 (PG)
노후 건설기계 배출 매연 (PG)

[장현경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광주=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광주시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노후 건설기계 배출가스 저감사업'을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총사업비 55억5천만원을 투입해 건설기계 100대에 매연저감장치를 부착하고 구형 디젤엔진 270대를 신형 디젤엔진으로 교체한다.

매연저감장치 부착 대상은 2005년 이전 배출허용기준을 적용해 제작된 덤프트럭, 콘크리트 믹서트럭, 콘크리트 펌프트럭 등 노후 건설기계다.

엔진 교체 사업 대상은 2004년 이전 제작된 구형 엔진을 탑재한 지게차, 굴삭기 등이다.

사업 참여를 원하는 건설기계 소유자는 저감장치 제작사와 엔진 교체 사업자를 선택해 신청 후 계약을 하면 된다.

이후 제작사와 사업자가 행정절차(참여신청, 저감장치 부착 또는 엔진교체 등)를 대행한다.

김종현 광주시 기후대기과장은 "미세먼지 없이 맑고 깨끗한 광주를 만들기 위해 처음 시행하는 사업인 만큼 지원대상을 점차 확대해 미세먼지 저감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kj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