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靑, 아프리카돼지열병 TF 구성…"밀도있게 대응할 것"

송고시간2019-09-25 11:40

경제수석 주관으로 관계 비서관실 참여

국내 돼지열병 확산 (PG)
국내 돼지열병 확산 (PG)

[권도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청와대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에 따른 대응 수위를 높이기 위해 별도의 태스크포스(TF)를 구성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25일 기자들과 만나 "어제(24일) 이호승 경제수석이 주관하는 관계 비서관실 TF를 구성하고 첫 회의를 했다"고 밝혔다.

TF는 정부로부터 수시로 대응 상황을 보고받으면서 매일 오전 회의를 열어 대응 방향을 점검할 예정이다.

이 관계자는 "TF를 통해 밀도 있고 실질적으로 대응하려고 한다"며 "청와대와 정부 모두 최대한 집중해서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2일 유엔총회 참석을 위해 출국길에 오르면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국내 현안을 잘 챙겨달라고 당정 관계자들에게 당부한 바 있다.

아프리카돼지열병은 지난 17일 경기 파주에서 처음 확진된 이후 전날 인천 강화에서 5번째 확진 판정이 나왔다.

이에 따라 정부는 기존 경기 북부의 6개 시·군으로 제한됐던 돼지열병 중점관리지역을 경기도와 인천, 강원도 등 3개 광역자치단체 전체로 확장했으며 전국에 일시 이동중지명령을 발령했다.

yu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