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참 나쁜 어른"…아파트 위층서 던진 담배꽁초에 3살배기 화상

송고시간2019-09-25 10:50

(오산=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경기 오산시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누군가 던진 담배꽁초에 3살배기 아이가 화상을 입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누군가 던진 담배꽁초에 맞아 생긴 화상 자국
누군가 던진 담배꽁초에 맞아 생긴 화상 자국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 24일 오전 9시 10분께 경기 오산시 세교동 아파트 단지 내 현관 앞 경사로에서 유모차에 타고 있던 A(3)군 왼쪽 어깨로 담배꽁초가 떨어졌다.

이 사고로 A군이 화상을 입어 다쳐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A군의 부모는 곧바로 위를 올려다보고 담배꽁초를 떨어뜨린 사람의 얼굴을 확인하려 했지만, 찾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 아파트 주민은 "베란다 등 별도 공간에서 담배를 피우다가 아래로 던진 것 같다"며 "현관 앞 경사로에 항상 담배꽁초가 수북하게 쌓여있는데 누군가 이에 맞아 다칠 수 있는 만큼 경각심을 가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25일 "아파트 CCTV 영상 분석 또는 주민 탐문 등을 통해 수사할 예정이다"라며 "아이 어깨에 떨어진 담배꽁초를 수거했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DNA 감정을 의뢰할 계획"고 설명했다.

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