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투자증권, 첫 자체 브랜드 CMA 체크카드 출시

송고시간2019-09-25 10:32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한국투자증권은 첫 자체 브랜드 종합자산관리계좌(CMA) 체크카드인 '더모아 체크카드'를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한국투자증권은 그동안 전문 카드사와의 제휴를 통해 자사 CMA를 연계하는 방식으로 해오다 이번에 처음으로 자체 브랜드 체크카드를 단독으로 내놓게 됐다.

은행보다 금리가 높은 CMA의 장점을 살리고 가맹점 할인과 캐시백 혜택을 더한 것이 특징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전월 사용실적과 상관없이 국내 가맹점 어디에서나 사용한 금액의 0.3%를 최대 월 1만원까지 캐시백으로 받을 수 있다. 또 카드 사용이 많은 대형마트와 커피전문점 이용액의 경우에는 5~7% 캐시백이 월 1만원까지 추가로 제공된다.

이 체크카드는 한국투자증권 CMA 계좌를 보유한 만 14세 이상 개인 고객이면 누구나 발급받을 수 있다. 영업점이나 홈페이지, '한국투자주식' 모바일앱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한국투자증권 제공]

[한국투자증권 제공]

mi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