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어르신 돌봄 세심하게…경북 경로당에 도우미 448명 배치

송고시간2019-09-25 10:16

이철우 경북도지사 경로당 어르신 건강 체크
이철우 경북도지사 경로당 어르신 건강 체크

[연합뉴스 자료 사진]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는 어르신들이 경로당에서 건강하고 유익하게 지낼 수 있도록 도우미 448명을 배치한다고 25일 밝혔다.

도는 마을 경로당의 획일적인 프로그램에서 벗어나 이용자 욕구에 맞는 다양하고 차별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민선 7기 핵심공약의 하나인 경로당 행복 도우미 사업을 추진한다.

지난 3월부터 2개월간 문경시와 예천군에서 시범 운영한 뒤 23개 시·군이 지역 실정에 맞는 모델을 자율 선택해 도우미를 채용하고 운영에 들어가도록 했다.

사회복지사, 레크리에이션·생활체육 등 여가, 건강·의료 관련 자격증 등을 가진 448명을 선발해 도내 7천998개 경로당에서 활동하도록 했다.

행복 도우미는 경로당에서 어르신에게 공익정보와 위생 등 생활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이용자에게 맞는 각종 프로그램을 개발·보급한다.

또 복지 사각지대를 발굴하고 필요한 어르신에게 복지 서비스를 연계해주는 역할을 한다.

도는 이날 도청 동락관에서 행복 도우미 발대식을 열고 노인 인권과 학대 예방, 노인 대상 범죄유형과 예방 등 활동에 필요한 교육을 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경로당에 건강과 여가생활, 교육 등 프로그램을 발굴·지원해 어르신들이 노후에 삶의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h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