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 강화서 하루 만에 또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

송고시간2019-09-25 10:02

인천 강화서 하루 만에 또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 - 1

인천 강화 아프리카돼지열병
인천 강화 아프리카돼지열병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25일 인천 강화군에서 전날에 이어 하루 만에 또다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 사례가 나왔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날 오전 인천 강화군 불은면의 한 양돈 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개체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다.

방역 당국은 현장을 통제하고 초동 방역에 나서는 한편, 샘플을 채취해 확진 여부를 따지기 위한 정밀검사에 들어갈 계획이다.

정밀검사 결과는 이날 오후 늦게 나올 것으로 보인다.

인천서 돼지열병 확진…살처분 등 비상 방역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인천 강화군에서는 전날 아프리카돼지열병 혈청검사 도중 한 농가에서 의심 사례가 나왔고, 결국 확진 판정을 받았다.

새로 신고된 사례가 확진으로 결론 나면 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발병 건수가 총 6건으로 늘어나게 된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