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양평 용문역 일원 19만㎡ 977가구 주거단지개발 승인

송고시간2019-09-25 09:37

(수원=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경기도 양평군 용문역 일대에 19만4천㎡ 규모의 도시개발사업이 추진된다.

경기도는 양평군이 제출한 양평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 실시계획인가 안을 승인하고 경기도보와 홈페이지에 25일 고시했다.

양평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 부지
양평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 부지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양평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양평군이 사업비 464억원을 들여 2021년까지 용문면 다문리 766번지 일원 19만3천여㎡ 부지에 977가구의 주거단지와 근린생활시설 등을 환지 방식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전체 부지 가운데 9만9천여㎡를 주거용지, 2만㎡는 근린생활용지, 7만5천㎡는 도로, 공원, 주차장 등 기반시설 용지로 개발할 예정이다.

수용 예상 인구는 2천249명이다.

양평 다문지구 토지이용계획도
양평 다문지구 토지이용계획도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도는 용문역 배후지역 난개발 방지와 계획적인 역세권 개발을 위해 추진되는 사업으로 개발이 완료되면 지역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gaonnu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