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파키스탄 북부서 지진…"19명 사망·300여명 부상"(종합)

송고시간2019-09-25 02:23

파키스탄 미르푸르 지진
파키스탄 미르푸르 지진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파키스탄에서 24일(현지시간) 오후 발생한 지진으로 최소 19명이 숨지고 300여 명이 부상했다고 외신들이 보도했다.

AP, AFP,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파키스탄 동북부 펀자브주의 젤룸에서 북쪽으로 20km 떨어진 미르푸르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파키스탄의 기상 당국은 이번 지진의 규모가 5.8이라고 했고, 미국지질조사(USGS)는 5.2라고 밝혔다. 인도 매체는 뉴델리까지 진동이 감지됐다고 보도했다.

아직 정확한 피해 상황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사상자 수는 100명이 훌쩍 넘을 것으로 추산된다.

미르푸르 경찰의 사르다르 굴파라즈 부경무관은 TV 방송에 나와 "최소 19명이 숨졌고 300명 이상이 다쳤다"고 밝혔다.

그러나 국가재난관리 당국의 모하마드 아프잘 의장은 기자회견에서 "사망자는 10명으로 확인됐고, 부상자는 100명"이라고 밝혔다. 다만 그는 희생자 수가 많아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지진으로 도로가 갈라지고 차량은 파손됐으며 수많은 사람이 건물 밖으로 피신해야 했다.

AFP는 도로 곳곳에 깊이가 최소 1m가 넘는 균열이 보였다고 전했다.

지역 주민들은 도로와 통신탑, 전신주가 심하게 손상됐으며 건물이 붕괴했다고 말했다.

군 대변인은 이 지역에 군과 함께 의료 지원팀을 보냈다고 알렸다.

파키스탄은 인도판과 유라시아판이 맞물려 마찰하면서 지진이 빈발하는 지역이다.

지난 2015년 10월 파키스탄과 아프가니스탄에서 7.5의 강진이 발생해 400명에 가까운 사람이 목숨을 잃었고, 2005년 10월에는 7.6의 지진으로 7만3천여 명이 희생됐다.

파키스탄 지진 진앙 위치
파키스탄 지진 진앙 위치

[유럽지중해지진센터(EMSC)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