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마약류 사범 늘고 나이 어려져…상반기에만 7천여명 적발

송고시간2019-09-23 14:19

최근 5년간 4만여명 검거

마약류 사범 늘고 나이 어려져…상반기에만 7천여명 적발 - 1

(서울=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 최근 마약류 관련 사범이 크게 늘고 연령대는 어려지는 추세인 것으로 조사됐다.

2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김영호 의원(더불어민주당)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5년∼2019년 상반기까지 마약류 범죄를 저질러 검거된 피의자는 총 4만182명이었다.

시기별로는 2015년 7천302명, 2016년 8천853명, 2017년 8천887명으로 점차 늘어나는 추세였다. 지난해에는 8천107명으로 약간 감소하는 듯했지만, 올해는 상반기에만 7천33명이 검거돼 다시 크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검거된 사람 중 30대 이상 비율은 줄어드는 반면 10·20대 비율은 증가하고 있다.

10대 마약 범죄자는 2015년 한 해 동안 94명이 검거됐으나 올해는 상반기에만 114명이 붙잡혔다. 20대 마약사범도 2015년 969명에서 올 상반기 1천553명으로 크게 늘었다.

마약류 유형 별로는 향정신성의약품 사범 비율이 2015년 76.1%에서 올해 68.4%로 줄었고, 대마사범 비율은 2015년 9.9%에서 올해 12.2%로 늘었다. 그 외 마약사범 비율은 2015년 14%에서 올해 19.4%로 증가했다.

김 의원은 "특히 10·20대 마약범죄가 대폭 증가하고 있다"며 "청소년들의 마약접근 차단을 위한 실효성 있는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다.

o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