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태풍 '타파'로 전국서 2만8천가구 정전…99.5% 복구 완료

송고시간2019-09-23 08:59

한전, 잔여 132가구도 곧 복구 마무리

태풍에 고층 건물 마감재 떨어져
태풍에 고층 건물 마감재 떨어져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제17호 태풍 '타파'가 다가온 22일 오후 울산 남구 한 건물 외벽 마감재가 강풍에 떨어져 나가 있다.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폭우와 강풍을 동반한 제17호 태풍 '타파'가 북상하면서 지난 22일 전국 약 2만8천가구에서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전력[015760]은 타파로 인해 2만7천919가구가 정전을 경험했고 이 중 99.5%인 2만7천787가구는 복구를 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나머지 132가구도 이날 중 복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번 태풍은 22만8천가구를 정전시킨 2016년 태풍 차바와 이동 경로가 비슷했지만, 그동안 꾸준히 설비를 보강해온 데다가 배전선로 자동화시스템을 활용해 신속하게 대처함으로써 과거 유사 태풍의 12% 수준으로 정전호수를 최소화했다고 한전은 설명했다.

아울러 3천34명의 복구 인력 등 가용 가능한 모든 자원을 동원해 역대 최단 시간 수준인 태풍이 온 이튿날 대부분 정전 가구에 대한 전기 공급을 마쳤다고 덧붙였다.

한전 관계자는 "가옥 주변 등에서 태풍에 의해 끊어진 전선 등을 발견한 경우 감전의 위험이 있을 수 있으니 임의로 만지지 말고 안전한 조치를 위해 한전(국번 없이 123)으로 반드시 신고하여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래픽] 태풍 '타파' 영향 지역별 강수량과 피해현황
[그래픽] 태풍 '타파' 영향 지역별 강수량과 피해현황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가 23일 오전 8시까지 잠정 집계한 결과에 따르면 이번 태풍으로 인한 인명피해는 중상자 1명, 경상자 25명 등 모두 26명이다. 0eun@yna.co.kr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