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영록 전남지사 "태풍 피해 예방에 총력"…긴급회의 주재

김영록 전남지사
김영록 전남지사[전남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무안=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전남도는 21일 도청 재난종합상황실에서 김영록 지사와 실·국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17호 태풍 '타파' 북상에 따른 긴급 상황판단 회의를 했다.

김 지사는 회의에서 "재난 취약계층의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문자와 방송을 활용해 태풍 대처 요령을 신속히 전파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이어 "300㎜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되니 농작물 침수와 산사태 대비, 수산양식시설 피해방지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전남도는 태풍과 관련한 기상 상황을 24시간 모니터링하며 특보발표 단계별 비상 근무에 들어갔다.

특히, 집중호우 시 노약자나 어린이는 외출과 농경지·염전·해안가 출입을 금지하고, 등산객 입산 통제와 야영객·행락객· 낚시객 등은 전원 귀가 조처하도록 했다.

비닐하우스와 수산 증·양식 시설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저지대 침수 우려 지역의 우수 유입방지 시설과 펌프 시설도 점검했다.

재해 발생 위험 우려 지역은 재난 안전선(Safety Line)을 설치하고 자연재난 피해 예방 요령을 마을 앰프와 재난 문자 등으로 알리고 있다.

일부 해안 저지대의 경우 침수 가능성도 있는 만큼 주차 차량 대피, 방파제 통제, 주민홍보 예찰 활동에 나서고 있다.

또 도내 자연재해 발생 위험지역 2천117곳을 재점검하고 배수펌프장은 책임공무원을 지정해 관리한다.

기상·강우 웹 기반 정보시스템으로 도내 강우량 정보 수집을 확대해 실시간 강우 정보도 지역민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기상청 정보 시스템 89곳과 시군 강우량 261곳을 활용해 지역별 실시간 강우 현황을 기상전문가가 안내한다.

임채영 전남도 도민안전실장은 "관련 부서별로 예방 활동과 사전점검을 철저히 해 단 한명의 인명피해도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남도 태풍대비 긴급상황판단회의
전남도 태풍대비 긴급상황판단회의[전남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b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9/21 16: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