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PRNewswire] 대망의 메가프로젝트 CROSSROADS, 몰디브에서 공식 개장

(말레, 몰디브 2019년 9월 20일 PRNewswire=연합뉴스) 태국 굴지의 부동산 개발업체 Singha Estate Public Company Limited가 건설한 최대 규모의 통합 레저 및 라이프스타일 프로젝트 CROSSROADS가 개발 2년 만에 마침내 9개 섬 중 2곳에서 개장을 앞두고 있다.

첫 번째 섬에는 활기 넘치는 라이프스타일 지구이자 이번 메가프로젝트의 중심인 The Marina @ CROSSROADS(면적 11,000㎡의 소매 및 엔터테인먼트 공간)가 들어선다. 이곳은 도시와 가까운 만큼, 마치 몰디브가 과거에 그랬던 것과 같은 방식으로 지역 주민과 방문객 간에 문화적 만남의 장으로 기능할 전망이다. 이곳에서는 명품 쇼핑, 고급 외식, 최첨단 행사장 및 PADI 인증을 받은 수상 스포츠와 다이빙 센터를 포함해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취향을 만족시킬 수 있다. 힐튼의 Curio 컬렉션에서 건설한 환승 호텔 SAii Lagoon Maldives는 연결 항공편 사이에 단기 체류 시 도심에서 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단기 방문객을 대상으로 한다. 몰디브 디스커버리 센터(Maldives Discovery Centre)가 기울인 노력을 통해 이 프로젝트의 지속가능한 개발 측면을 엿볼 수 있다. 몰디브 디스커버리 센터는 환경 보존과 몰디브의 지역 예술 및 공예를 홍보하는 쌍방향 교육 센터 겸 박물관이다. 또 다른 사례로, 해양 디스커버리 센터(Marine Discovery Centre)를 들 수 있다. 이 지역에서 가장 발전된 해양 생물 실험실 중 하나인 이곳에서는 생물학자들이 주니어 산호 큐레이터 프로그램과 64,000㎡ 면적에서 진행되는 흰동가리 방류 프로젝트를 통해 해양 생물과 산호 번식에 관한 조사와 종단적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두 번째 섬에는 S Hotels & Resorts가 개발 및 운영하는 Hard Rock Hotel Maldives가 있다. 이 호텔은 모든 연령대를 위한 대표적인 체험과 시설을 다양하게 선보이며, 기억에 남을 만한 음악 기반의 숙박을 제공한다. Hard Rock Hotel Maldives는 또한 이 브랜드의 첫 번째 몰디브 호텔이기도 하다.

Singha Estate Public Company Limited 회장 Chutinant Bhirombhakdi는 "우리는 CROSSROADS를 통해 역사를 써 내려 가고 있다"라며 "CROSSROADS는 몰디브 최대의 통합 레저 및 엔터테인먼트 단지이며, 심층적으로 지속가능한 개발을 도모하는 한편, 몰디브의 환경, 역사 및 문화를 배려할 예정이다. 또한, 이는 몰디브와 인도양 지역 전체에서 휴가 체험을 재정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Singha Estate Public Company CEO Naris Cheyklin은 CROSSROADS가 관광사업과 지역 경제를 촉진하는 한편, "대형 프로젝트 건설, 작은 생명 보호"라는 사명에 전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CROSSROADS는 지역 주민의 생계를 도모하는 한편, 메가프로젝트를 건설한다.

Singha Estate Public Company Limited

123, Suntowers Building B, 22nd Floor, Vibhavadi-Rangsit Road

Chom Phon, Chatuchak, Bangkok 10900, Thailand

전화: +66 (0) 2050-5555

www.singhaestate.co.th

사진 - https://photos.prnasia.com/prnh/20190920/2587102-1

대망의 메가프로젝트 CROSSROADS, 몰디브에서 공식 개장

사진 - https://photos.prnasia.com/prnh/20190920/2587102-1LOGO

Singha Estate 로고

출처: Singha Estate Public Company Limited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9/20 19: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