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양산부산대병원에 장기입원 어린이환자 가족 동거 공간 개관

한국 1호 로날드맥도날드하우스, 2층 규모 객실·공동 주방 등 갖춰
장기입원 어린이환자 가족 동거 공간 개관합니다
장기입원 어린이환자 가족 동거 공간 개관합니다 [양산부산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양산=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장기입원 어린이환자 가족을 위한 동거 공간이 경남 양산에 문을 열었다.

양산부산대병원과 재단법인 한국 로날드맥도날드하우스는(RMHC) 17일 오후 양산시 물금읍 병원 내에서 한국 1호인 양산 로날드맥도날드하우스 개관식을 했다.

개관식에는 김대성 양산부산대병원장을 비롯해 제프리 존스 한국 로날드맥도날드하우스 회장, 김일권 양산시장 등 100여명이 참석해 개관을 축하했다.

이 집은 병원 내 1천519.9㎡ 터에 2층 규모로 건립됐다.

내부에는 놀이방 2개, 공동 주방 2개, 공동 세탁실, 도서관 휴게실, 자원봉사자실 등을 갖췄다.

이곳에는 객실 10개를 갖췄다.

한국 1호 로날드맥도날드하우스 개관
한국 1호 로날드맥도날드하우스 개관 [양산부산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비영리법인인 한국RMHC는 장기입원 환아와 가족의 행복한 삶과 복지증진, 장애아동을 위한 의료지원, 어린이병원 입원 환자를 위한 교육지원사업 등을 전개하고 있다.

choi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9/17 17: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