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향길 막은 전산장애…동서울터미널 발권기 한때 '먹통'(종합)

승차권 예매 모바일앱-발권기 연동 오류…예매승객까지 몰려 창구 북새통
발권기 전산 오류로 인해 매표소 앞에 늘어선 대기 줄
발권기 전산 오류로 인해 매표소 앞에 늘어선 대기 줄[독자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11일 서울 광진구 동서울종합터미널에서 발권기 전산 오류로 혼란이 벌어져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동서울터미널 등에 따르면 이날 정오께부터 예매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현장 발권기가 연동되지 않는 전산 오류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승차권을 예매한 승객들까지 매표소에서 다시 발권을 해야 해 창구 대기시간이 길어졌다.

부산행 버스를 기다리던 이모(34) 씨는 "원래 오후 1시30분 버스였는데 발권이 안 돼 매표소에서 대기하다가 버스 시간을 놓쳤다"며 "추석 연휴임에도 불구하고 이렇게 전산오류가 발생해 오늘 안에 떠날 수 있을지 모르겠다"고 불만을 터뜨렸다.

또 다른 시민 A씨는 "발권기에서 예매 내역을 조회하고 발권을 하려는데 에러 코드가 나오고 앱도 먹통이 됐다"면서 "급히 현장에서 표를 사서 겨우 버스를 탈 수 있었다"고 말했다.

전산 오류는 오후 3시 30분께 해결됐으나 매표창구에 많은 승객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혼잡을 빚었다.

서울에서는 동서울터미널을 제외한 다른 터미널 발권기에서는 오류가 발생하지 않았다.

동서울터미널 관계자는 "모바일앱의 전산 문제로 발권기 연동에 문제가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현장 매표소에서 예매 내역을 확인 후 발권을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o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9/11 16: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