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마산 1호팬 찾아나선 하춘화…'TV는 사랑을 싣고'

송고시간2019-09-13 12:00

하춘화(맨 오른쪽)
하춘화(맨 오른쪽)

[KBS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KBS 1TV는 13일 'TV는 사랑을 싣고'에 데뷔 60주년을 앞둔 트로트의 여왕 하춘화가 출연해 특별한 팬을 찾는다고 예고했다.

하춘화는 6살에 데뷔해 가수 인생 58년을 통틀어 자신을 가장 열렬하게 좋아해 준 '마산 1호팬' 윤옥 씨를 찾아 나선다.

하춘화는 윤옥 씨에 대해 마산에 살던 것밖에 기억나지 않지만 특별하게 여긴 팬으로, 얼마 전 세상을 떠난 하춘화 아버지까지 굉장히 예뻐하고 아낀 인물이라고 강조했다.

하춘화
하춘화

[KBS 제공]

윤옥 씨는 1970년대 초반 마산뿐만 아니라 경남 지역에 공연이 있을 때마다 빠짐없이 찾아왔고, 대기실에 찾아와 도시락을 건넬 정도였다고 한다. 그러나 윤옥 씨는 40여 년 전 연락이 끊겼다. 하춘화는 무슨 일이 생긴 건 아닌지 걱정이 된다고 털어놨다.

하춘화는 데뷔 60주년 기념으로 '마산항은 비가 내린다'를 발매했는데, 이 노래를 듣는다면 마산이 고향인 윤옥 씨에게서 연락이 오지 않을까 생각했다고 한다.

그러나 하춘화 사연을 의뢰받은 윤정수는 추적을 시작하기도 전에 난관에 부딪혔다. 6개월에 걸친 추적 끝에 의뢰받은 이름이 틀렸다는 소식까지 전해지며 좌절했는데, 과연 하춘화는 윤옥 씨와 만날 수 있을까.

오늘 오후 7시 40분 방송.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