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복지부, 올해 두번째 금연광고 '금연의 가치' 공개

11월 11일까지 전국 방영…'금연 효과' 연출
금연광고
금연광고 [보건복지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보건복지부는 추석을 앞둔 11일부터 올해 두 번째 금연광고인 '금연의 가치'편을 공개했다.

'깨우세요, 우리 안의 금연본능'이 주제인 올해 1차 금연광고는 금연본능을 깨우는 일상 속 상황을 전달했다.

이날 공개된 2차 금연광고는 '금연본능'을 깨워 얻게 되는 금연의 효과와 가치를 전달했다.

광고에는 금연을 시작하고 2일째, 7일째, 1개월째, 6개월째, 1년 후 등 흡연자가 경험하게 되는 신체적·심리적 긍정적 변화를 다양한 모습으로 연출했다.

실제 금연은 시작 직후부터 신체에 유익한 효과가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금연 8시간 후에는 혈액 속 산소량이 정상으로 올라가고 일산화탄소량도 정상으로 떨어지며, 2주가 되면 혈액순환과 폐 기능이 좋아지고, 1개월이 지나면 폐가 정상 기능을 되찾아 여러 가지 감염의 위험이 줄어드는 효과 등이 나타난다.

이번 금연광고는 지상파를 비롯해 라디오, 케이블·종합편성 채널, 온라인, 옥외 매체 등 다양한 매체에서 11월 11일까지 두 달간 전국에 방영될 예정이다.

ae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9/11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