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껐다 켜는 '스위치 보험' 젊은층에 호응…가입자 75%가 2030

[뱅크샐러드 제공]
[뱅크샐러드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전원 스위치를 끄고 켜듯 원하는 시기에 보험에 가입할 수 있는 '스위치 보험' 서비스가 젊은 층을 중심으로 호응을 얻고 있다.

뱅크샐러드 스위치 보험을 총괄하는 레이니스트 보험서비스는 전체 가입자 가운데 2030 세대가 75%를 차지한다고 10일 밝혔다.

스위치 보험은 원하는 시기에 스스로 필요한 보험에 가입할 수 있는 서비스다. 첫 가입 이후 두 번째 이용부터는 3초 만에 손쉽게 보험에 가입할 수 있다는 점에서 '3초 보험'으로도 불린다.

지난 4월 금융위원회 혁신 금융 서비스로 지정됐으며, 6월 24일 해외여행자 보험으로 첫선을 보였다.

현재 가입자는 출시 시점 대비 16배 이상 늘어나는 등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가입자 중에는 20대가 39%, 30대가 36%를 차지하는 등 2030 세대의 비중이 컸다. 스위치 보험 페이지를 방문한 고객의 60% 이상이 실제 보험 가입으로 이어진 점도 특징이다.

7∼8월 여름 휴가철 스위치 보험을 통해 해외여행자 보험에 2회 이상 가입한 이용자의 비율도 매주 20∼3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레이니스트 보험서비스 최수희 대표는 "여행자보험을 시작으로 단기 운전보험, 레저 스포츠 보험, 가전제품 보험 등 일상에서 필요할 때 언제든 활용할 수 있도록 생활밀착형 보험 상품을 연계할 예정"이라며 "다양한 보험사로부터 스위치 방식의 상품 입점 문의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noma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9/10 10: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