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구 국제물주간 행사 폐막…유럽 물시장 진출 발판 마련

권영진 시장 "물산업 중심도시로 대구 위상 더 강화"
세계물도시포럼
세계물도시포럼[대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인간과 자연을 위한 지속가능한 물 관리'란 주제로 열린 '대한민국 국제물주간 2019' 행사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8일 대구시에 따르면 4일부터 7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대한민국 국제물주간 행사에는 83개국 1만4천명이 참석했다.

참가국과 참가 외국인(600여명)은 역대 최대 규모였다.

대구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프랑스 몽펠리에시, 네덜란드 프리슬란주 등 세계적 물 도시와 국제수자원학회, 미국위생협회 등 국제적 물기관과 공조와 연대를 통해 명실상부한 국제 물산업 중심도시로 도약했다고 자평했다.

대구시는 5일 열린 세계물도시포럼에서 세계에서 손꼽히는 물기업인 베올리아사와 수에즈사가 있는 프랑스 물산업도시인 몽펠리에시, 다이텍연구원, 아쿠아밸리와 물산업 협력 업무협약을 맺어 지역 물기업이 유럽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국제물주간 행사 기간에 네덜란드 물기업 지원기관인 워터얼라이언스는 대구 달성 국가물산업클러스터에 있는 롯데케미칼공장을 방문해 제품 사양을 조사했고 화도케미칼은 베트남 물기관과 기술 이전을 논의했다.

신제품·신기술발표회, 워터비즈니스포럼 등을 통해 로얄정공, 리테크, 대성테크 등이 현장에서 계약을 체결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에 열린 대한민국 국제물주간은 국가 물 클러스터 개소식과 함께 열려 물산업 중심도시로서 대구 위상이 더 강화됐다"고 말했다.

세계물도시포럼 물산업 협력 협약
세계물도시포럼 물산업 협력 협약[대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ds1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9/08 15: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