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취준생 55% "대기업 수시채용 확산, 취업에 유리할 것"

송고시간2019-09-05 10:06

잡코리아 설문조사…스트레스 감소, 채용 확대 기대

대기업 수시채용 확대 추세
대기업 수시채용 확대 추세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대기업들이 신입 공채를 없애거나 줄이고 수시채용을 확대하는 추세에서 취업준비생 절반 이상이 수시 채용이 자신의 취업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본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5일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최근 하반기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4년대 졸업 학력의 2천40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54.8%가 "수시채용 확산이 취업에 유리할 것 같다"고 답했다.

수시채용 확산이 "취업에 거의 영향이 없을 것 같다"는 답변은 31.0%, "불리할 것 같다"는 응답은 14.2%로 상대적으로 낮았다.

비슷한 맥락으로 "대기업 신입공채가 폐지되고 수시채용이 확산하는 변화를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묻자 절반에 달하는 53.2%가 긍정적인 변화라고 답했다. 부정적으로 보는 응답자는 15.9%에 그쳤다.

취업준비생들은 수시채용 확산을 긍정적이라고 보는 이유로 '취업 스트레스 감소'(59.0%)를 꼽았다. 공채는 상반기·하반기에 집중적으로 구직활동을 해야 하지만, 수시채용으로 바뀌면 특정 기간에 쏠리는 부담이 분산될 것이라는 기대다.

"기업이 채용 규모를 늘릴 것 같다"(48.7%), "더 많은 기업에 지원할 수 있다"(40.2%)는 판단도 취준생들이 수시채용에 긍정적인 이유다.

수시채용 확산을 부정적으로 보는 취업준비생들은 채용규모 축소(57.1%)를 가장 많이 우려했다.

공채와 달리 상시적으로 채용 시기를 주시하느라 오히려 스트레스를 더 받을 것 같다는 답변도 52.6%로 높게 나왔다.

sh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