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권위, 3일부터 서울서 아시아 최대 인권회의 개최

아태국가인권기구포럼…'혐오와 차별을 넘어: 누구나 존엄하게' 주제
국가인권위원회
국가인권위원회[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국가인권위원회는 오는 3일부터 5일까지 서울 중구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아시아 최대 규모 국제인권 회의인 '2019 아시아태평양국가인권기구포럼(APF)' 연례회의와 콘퍼런스를 연다고 2일 밝혔다.

APF는 아시아태평양지역 국가인권기구 연합체로 25개 국가인권기구가 회원이다.

APF가 한국에서 열리는 것은 2004년 이후 15년 만이다.

이번 콘퍼런스의 주제는 '혐오와 차별을 넘어: 누구나 존엄하게'이다.

아시아태평양지역 25개 국가인권기구와 국제기구, 정부 및 비정부기구,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주한 외교공관 등 300여명의 인권전문가가 참여해 ▲ 혐오차별 대응을 위한 국가인권기구의 역할과 모범사례 ▲ 혐오차별 대응을 위한 국제기구, 정부, 시민사회단체, 국가인권기구의 협력 ▲ 혐오차별 대응을 위한 범사회적인 예방, 교육, 보호조치 방안 등을 논의한다.

인권위는 이번 콘퍼런스를 통해 '혐오와 차별' 관련 인권 문제 인식을 제고하고 국제 인권 시스템과 협력 강화를 통해 선도적인 준 국제인권기구의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laecor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9/02 14: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