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신환 "가족 뺀 '曺 청문회' 동의…6∼7일 개최해야"

송고시간2019-09-02 12:07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

(자료사진=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2일 조국 법무부 장관 인사청문회와 관련해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가족을 증인명단에서 제외하자고 제안했는데 그렇게 해서라도 인사청문회가 열릴 수 있다면 동의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와의 인사청문회 협상 도중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오 원내대표는 "지금의 청문회 일정 혼란을 자초한 것은 증인채택 문제와 관련해 안건조정을 신청한 민주당"이라며 "가족을 제외한 일반 증인 채택 문제를 오늘 합의해서 오는 6∼7일 청문회를 열면 이번 주안으로 모든 청문 일정이 끝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어 "이는 (대통령이 동남아를 순방 중인) 청와대 일정에도 전혀 무리가 없는 만큼 순리대로 일반 증인채택에 합의해서 6∼7일 청문회를 개최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강조했다.

go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