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 거창 병원 등 '방치 건물' 주민시설로 탈바꿈

송고시간2019-09-02 11:00

국토부, 5차 정비 대상 14곳 선정

(세종=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국토교통부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5차 '공사중단 건축물 정비 선도사업' 대상지로 전국 14곳을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2015년 시작된 이 사업은 공사가 마무리되지 못하고 오래도록 방치된 건물을 공공임대주택, 주민 복합문화공간 등 생활 SOC(사회간접자본)로 정비하는 방식이다.

이번에 공모를 거쳐 선정된 14곳에는 부산 금정구 공동주택, 경남 거창군 병원, 대전 중구 대사동 업무시설 등이 포함됐다.

김상문 국토부 건축정책관은 "장기간 방치돼 범죄·안전사고, 도시 미관 등의 측면에서 문제를 유발하는 건물을 정비함으로써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과 지역 경제 활성에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 다양한 정비 모델도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공사중단 건물 정비 선도사업 대상지 선정 결과
공사중단 건물 정비 선도사업 대상지 선정 결과

[국토교통부 제공]

shk99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