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우건설, 이라크 알 포 신항만내 도로공사 850억원에 수주

송고시간2019-09-02 09:55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대우건설[047040]은 이라크 항만청이 발주한 이라크 남부 바스라주 신항만 도로공사를 7천35만달러(한화 약 850억원)에 수주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올해 상반기 알 포(Al Faw) 신항만 컨테이너터미널 1단계 공사와 방파제 추가 공사 수주에 이은 세 번째 수주다.

대우건설은 앞으로 알 포 신항만 조성과 함께 총 길이 14.6km의 진입 도로도 건설하게 된다. 공사 기간은 착공후 19개월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이번 도로공사는 대우건설이 건설중인 알 포 신항만 공사에 딸린 기반시설공사로, 우리 정부 차원의 지원이 수주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며 "향후 침매터널, 터미널 본공사, 배후단지 등 다양한 공종의 추가공사 수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라크 알 포 신항만 공사 현장 [대우건설 제공]

이라크 알 포 신항만 공사 현장 [대우건설 제공]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