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신증권 "G2협상 기대에 코스피 2,000 회복…단기 반등"

송고시간2019-09-02 08:51

미중 무역분쟁과 코스피 (CG)
미중 무역분쟁과 코스피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대신증권[003540]은 2일 미중 무역협상에 대한 기대감으로 코스피가 단기적으로 반등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경민 투자전략팀장은 "미중 무역협상 재개는 투자심리 회복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며 "코스피는 심리적 안도감에 따라 단기적·기술적 반등세를 보이면서 2,000선 회복을 시도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그는 "이번 반등에 되돌림 이상의 의미를 부여하기는 어렵다"면서 "향후 무역협상에서 구체적인 성과가 나오지 않는다면 'R(Recession, 경기침체)의 공포'는 오히려 확대될 가능성이 크다"고 지적했다.

이어 "현재로서는 미중 무역협상의 결과를 기대하기도 어려운 상황"이라며 "중국은 오는 10월 1일로 예정된 건국 70주년 국경절 행사에서 '강한 중국'의 면모를 드러내기 위해 대미 강경 기조로 선회할 것으로 예상되며 그렇다고 미국의 양보를 기대하기에는 미국 경제 상황이 아직 양호한 수준"이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그는 "9월 1일(현지시간) 미중 양국이 서로에 대한 관세 부과를 강행함에 따라 무역분쟁이 글로벌 펀더멘털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력은 앞으로 더 커지게 됐다"고 우려했다.

mskwa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