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시아태평양 '혁신' 대형 제약사 20위 내 국내사 2개"

송고시간2019-09-02 09:00

한미약품·대웅제약 각 11·12위…41위 내 국내사 12개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 'APAC 제약 혁신 랭킹' 발표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아시아태평양(APAC) 에서 혁신적인 성과를 보여준 대형 제약사 상위 20위 안에 한미약품, 대웅제약이 이름을 올렸다. 일본이 독점하고 있는 제약 혁신 분야에 한국 제약사의 도전이 두드러진다는 평가가 나온다.

학술정보 데이터베이스 분석 서비스업체인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Clarivate Analytics)는 2일 아태 지역총 4만6천509개의 제약사 중 신약 개발 가능성이 있는 929개 기업을 선별해 분석한 'APAC 제약 혁신 현황: 순위로 보는 기업 분석과 미래 전망' 보고서에서 이같이 밝혔다.

클래리베이트는 10개 이상의 의약품을 시장에 출시한 제약사는 '대형 제약사', 10개 미만은 '중소형 제약사'로 구분해 평가했다. 평가 결과를 토대로 가장 혁신적인 대형 제약사와 가장 혁신적인 중소형 제약사 각 100개를 선정해 공개됐다.

아시아태평양 가장 혁신적인 대형 제약사
아시아태평양 가장 혁신적인 대형 제약사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 제공]

가장 혁신적인 대형 제약사 중 상위 그룹은 일본 제약사들이 독식한 가운데 한국에서는 한미약품(11위)과 대웅제약(12위)이 2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20위 내 대형 제약사의 국가별 분포는 일본 15개, 호주 1개, 중국 1개, 인도 1개, 한국 2개다. 일본을 제외하고 2개 이상인 나라는 우리나라가 유일하다.

이어 한독(22위), SK그룹(24위), LG화학(26위), 유한양행·녹십자·종근당(각각 29위) 등 총 12개 한국 기업이 아태 지역에서 가장 혁신적인 대형 제약사 41위 내 명단에 올랐다.

가장 혁신적인 중소형 제약사에는 제넥신, 휴온스 등 9개사가 상위 100위 안에 들었다.

아시아태평양 가장 혁신적인 중소형 제약사
아시아태평양 가장 혁신적인 중소형 제약사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 제공]

클래리베이트는 보고서에서 "한국이 정부의 바이오테크 지원 정책 및 다양한 인센티브를 기반으로 일본이 독점하고 있는 제약 혁신 분야에 강력한 도전장을 내밀고 있다"고 분석했다.

다만 "한국 내 의약품 제조 역량 및 임상 전문 분야에 대한 근본적인 투자 부족은 해결해야 할 과제"라며 "한국이 다양한 연구개발을 실질적 성과로 이어지게 하려면 모든 방면에서의 의약품 유통을 성공시켜야 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