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신환 "曺 부인·동생만 증인요구…오늘 청문회 일괄타결짓자"

송고시간2019-09-01 10:13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1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가족 가운데 부인과 동생을 제외한 다른 가족들의 증인 채택 요구를 철회하겠다"고 밝혔다.

오신환 "조국 부인·동생만 증인요구"
오신환 "조국 부인·동생만 증인요구"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1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가족 가운데 부인과 동생을 제외한 다른 가족들의 증인 채택 요구를 철회하겠다"고 말하고 있다. 오 원내대표는 또 "민주당과 자유한국당에 제안한다. 오늘 안에 법사위 전체 회의를 열어 청문회 일정과 증인채택 문제를 일괄 타결하자"고 말했다. 2019.9.1 toadboy@yna.co.kr

바른미래당 법제사법위원회 간사인 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그 대신 입시 부정 문제, 사모펀드 문제, 웅동학원 문제의 핵심 증인인 조 후보자 부인과 동생의 증인 채택만큼은 수용하기 바란다"며 이같이 밝히고 "오늘 중 조 후보자 인사청문 일정과 증인채택 문제를 일괄타결하자"고 제안했다.

오 원내대표는 "야당은 결코 조 후보자의 인사청문회 무산을 바라지 않는다"며 "청와대와 더불어민주당에게 인사청문회 개최와 진실규명 의지가 조금이라도 있다면 이 제안을 거부할 이유가 전혀 없다"고 했다.

그러면서 "민주당과 자유한국당에 제안한다. 오늘 안에 법사위 전체 회의를 열어 청문회 일정과 증인채택 문제를 일괄 타결하자"고 강조하고 "비록 오늘이 공휴일이지만 국회가 오늘 중 결론을 내린다면 이번 주 내에 인사청문 절차를 모두 마칠 수 있다" 덧붙였다.

bangh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