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주 중원산단 화재 피해 41억5천만원…실종자 수색 재개

송고시간2019-09-01 09:09

중원산업단지 화재 현장
중원산업단지 화재 현장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1일 오전 8시 충북 충주시 주덕읍 중원산업단지 화재 현장에서 실종자 수색이 재개됐다.

충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오후 11시 50분께 발생한 이 불은 이튿날 낮 12시 4분께 진화됐다.

옥외 위험물 저장고가 폭발하면서 불이 처음 난 접착제 제조 공장인 D사와 인근 2개사 등의 생산시설 1만여㎡가 전소됐고, 인근 업체 11곳의 외벽과 창문이 파손되는 피해가 발생했다.

재산 피해액은 소방서 추산 41억5천만원에 달한다.

화재 당시 백모(44) 씨 등 8명이 다쳤다.

D사 내부에 있었던 것으로 알려진 오모(51) 씨의 행적은 수색 과정에서 확인되지 않았다.

소방 40여명과 경찰 10여명은 이날 오전 8시부터 수색에 다시 나섰다.

수색작업에는 중장비와 소방차량 등 장비 12대가 동원됐다.

이시종 충북지사는 이날 화재 현장을 방문, 대책 회의를 열 계획이다.

k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